폭스바겐코리아, 서비스센터 직원 유니폼 새롭게 교체

폭스바겐코리아, 서비스센터 직원 유니폼 새롭게 교체

 

폭스바겐코리아(www.volkswagen.co.kr)가 서비스센터 직원들의 유니폼을 새롭게 교체헸다. 새로운 유니폼은 폭스바겐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직원들이 더욱 친근하고 산뜻한 복장으로 고객들을 맞이할 수 있도록 소비자 의견을 반영하고, 런던 센트럴세인트마틴 출신의 이청청 디자이너가 디자인하였다.

 

새로운 폭스바겐의 유니폼은 38개의 전국 폭스바겐 공식 서비스센터 직원들의 복장에 지난 11월부터 적용됐다. 우선 고객을 마주하는 서비스 어드바이저, 서비스 테크니션, 리셉셔니스트/ 캐쉬어 직군에 적용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새로운 유니폼 디자인에 앞서 소비자 좌담회를 열어 타깃 고객층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고, 폭스바겐 브랜드 철학을 반영해 현대적이고 친근하며 세련된 느낌으로 유니폼 디자인을 완성하였다.

 

서비스 어드바이저의 복장은 고객들에게 단정하고 정중한 이미지를 전달할 수 있는 블루-그레이 톤의 컬러 배치로 완성됐다. 서비스 테크니션 복장은 정비 과정에서의 신체 보호 및 편의성을 가장 크게 고려해 완성됐으며, 계절 별로 통풍과 보온에 뛰어난 소재를 적용했다. 리셉셔니스트 및 캐쉬어의 복장은 로고 색상의 짙은 블루 자켓에 활동성과 직원 개인의 취향을 배려한 치마와 바지 두 가지 착장으로 구성되었다.

 

폭스바겐코리아 서비스센터 직원들의 유니폼을 새롭게 디자인한 이청청 디자이너는 “폭스바겐의 젊고 실용적이며 현대적인 이미지를 고객들이 생각하는 친근하고 전문적인 이미지로 표현하고자 하였다. 이러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각 직군의 특성을 고려해 현대적이면서도 실용적인 유니폼 디자인을 완성했다”고 말했다.

 

한편 폭스바겐코리아는 고객들의 차량 서비스 만족을 높이고자 차량 수리, 정비 등 고객 차량에 최적화된 차량 관리 정보를 제공하는 다기능 모바일 앱인 ‘마이 폭스바겐 앱’ 신규 가입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연말까지 2019년 신차 구매자 중 마이 폭스바겐 앱 신규 가입 및 차량 등록을 마친 전원에게 스타벅스 기프트콘을 증정한다.

 

글.사진. 모터페이퍼 마현식기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