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 520d 역대 최고 점수로 ‘2017 올해의 안전한 차’ 최우수상 수상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지난 13일(수), 코엑스에서 열린 국토교통부 주관의 2017 신차안전도 평가(KNCAP, Korean New Car Assessment Program)에서 BMW 뉴 520d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뉴 520d 역대 최고 점수로 ‘2017 올해의 안전한 차’ 최우수상 수상

 

BMW 뉴 520d는 2013년 안전도평가 종합등급제 시행 이래 역대 최고점수인 99.1점을 기록하며 올해 평가대상인 11 차종 중에서 가장 높은 안전성을 인정 받았다. 특히, 이번 수상은 국토교통부가 지난 2008년 수입차를 신차평가 프로그램에 포함시킨 이후 수입차가 최우수상을 수상한 첫 사례로 기록됐다.

‘2017 올해의 안전한 차’ 최우수상에 선정된 뉴 520d는 충돌 및 어린이 탑승객 충돌 안전성, 첨단 안전장치 평가 등 전 평가 영역 항목에서 만점에 가까운 점수를 받아 최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세부사항으로는 정면, 부분정면, 측면충돌, 기둥측면충돌 등 충돌시험에서 만점을 받았으며, 보행자 보호 평가에서는 25점 만점에 23.2점을 획득해 92.8%의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또한 반자율주행 기능인 차로이탈경고장치, 적응순항제어장치 등에서 만점을 받았고, 시가지모드, 고속모드, 보행자 감지모드 등 비상 자동 제동장치 항목에서도 만점에 가까운 점수를 받아 운전자 보조 시스템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공감과 친추, 리플이 도움됩니다.

인스타그램
www.instagram.com/motorpaper


네이버 포스트 
http://post.naver.com/polo2030?isHome=1

 
네이버 TV 구독하기
http://tv.naver.com/motorpaper


유튜브 구독하기
https://www.youtube.com/user/magoon451


검아웃 연료첨가제
https://www.pcarmall.com

Motorpaper 모터페이퍼 마현식기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