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 전월대비 내수/수출 동반상승

르노삼성자동차, 전월대비 내수/수출 동반상승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지난 11월, 내수에서 전월 대비 16.8% 증가한 8,302대, 수출 역시 전월 대비 38.7%가 증가한 17,457대로, 10월보다 전체 30.8% 늘어난 총 25,759대를 판매했다. 또한 11월까지의 누계실적은 전년 동기 대비 11.4% 늘어난 총 250,293대를 기록하여 올해 목표 달성에 다가서고 있다.

르노삼성차 11월 내수 판매 상승은 SUV 모델인 QM6와 QM3의 활약이 컸다. 지난 9월 출시 이후 가솔린 SUV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QM6 GDe가 1,728대 판매되며 시장 내 확고한 입지를 보여줬다. 여기에 우수한 연비와 4WD의 매력이 돋보이는 디젤 모델의 인기도 지속되면서 QM6는 전월 대비 26.5% 늘어난 2,882대를 기록했다.

QM3는 지난달 대비 53.8% 증가한 1,098대를 판매했다. 지난 8월 상품성은 높이고 가격은 유지한 New QM3 모델을 출시한 이후, 서울 가로수길과 부산 광안리에 팝업스토어를 열어 고객 접점을 늘리는 등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강화한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또한 차원이 다른 가성비와 뛰어난 품질을 바탕으로 중형세단 시장은 물론 준중형 시장까지 공략 중인 SM5는 실적 역주행을 이어가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10월에도 전월 대비 13.8%의 성장세를 이어갔던 SM5는 11월에도 전월 대비 10.7%, 전년 대비 215.8% 늘어난 1,077대가 판매됐다.

한편, SM6는 전월 대비 6% 늘어난 2,219대, SM7은 2.9% 늘어난 388대를 판매하는 등 전체적으로 전월 대비 상승했다. 국내 유일의 준중형 전기차 세단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SM3 Z.E.도 전년 동월 대비 200% 늘어난 309대가 판매되었다.

수출 부분에서는 닛산 로그가 10월 대비 83.2%  늘어난 13,177대 판매되며 상승을 견인했다. 또한 뉴 콜레오스로 수출되는 QM6 역시 11월에 4,063대가 판매되면서 수출에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SM6와 QM6는 전년 누계대비 8배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하면서 자체 모델의 해외시장 공략을 본격화 하고 있다.

공감과 친추, 리플이 도움됩니다.

인스타그램
www.instagram.com/motorpaper


네이버 포스트 
http://post.naver.com/polo2030?isHome=1

 
네이버 TV 구독하기
http://tv.naver.com/motorpaper


유튜브 구독하기
https://www.youtube.com/user/magoon451


검아웃 연료첨가제
https://www.pcarmall.com

Motorpaper 모터페이퍼 마현식기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