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 닛산 리프, 전기차 시장의 기준을 높이다

신형 닛산 리프, 전기차 시장의 기준을 높이다

 

닛산 자동차는 6일 차세대 ‘무공해’(Zero-emission) 전기차, 신형 닛산 리프(LEAF)를 공개했다.신형 닛산 리프는 크게 늘어난 주행거리와 역동적인 새 디자인 및 닛산의 기술 리더십을 대표하는 진보된 기술들을 기반으로 완전히 새로워졌다.

히로토 사이카와 닛산 최고경영자(CEO)는 “신형 닛산 리프는 닛산 브랜드의 미래 핵심 전략인 인텔리전트 모빌리티(Intelligent Mobility)를 이끄는 모델”이라며, “신형 닛산 리프는 크게 개선된 자율주행의 범위, 자율주행 기술의 진화를 보여주는 프로파일럿 파크(ProPILOT Park)기술, 간편한 조작의 e-페달(e-Pedal) 등 다양한 자율주행 기술이 결합되어 닛산의 전기차 리더십을 강화하고, 전세계 전기차 시장을 확대시킬 것이다. 또한 신형 리프는 향후 출시될 닛산 모델들에 적용 예정인 핵심 역량들을 이미 갖추고 있는 차”라고 설명했다.

닛산은 더 짜릿하고 뛰어난 드라이빙 성능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오는 2018년, 보다 강력한 구동력과 길어진 주행 거리를 제공하는 모델을 조금 더 높은 가격에 출시할 예정이다. (출시 시점은 국가별로 다를 수 있음) 신형 닛산 리프는 일본에서 10월 2일 공식 판매를 시작한다. 이 모델은 미국, 캐나다, 유럽에서 2018년 1월에 출시될 예정이다.

신형 닛산 리프 가격은 일본 판매 기준 3,150,360엔(JYP)부터 시작한다.


공감 누르기, 팔로우, 구독 하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네이버 포스트
http://post.naver.com/polo2030?isHome=1

네이버 TV 구독하기
http://tv.naver.com/motorpaper

유튜브 구독하기
https://www.youtube.com/user/magoon451

Motorpaper 모터페이퍼 마현식기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