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SOCAR), 바캉스 시즌 대비 전국 모든 차량 집중 점검

대한민국 1등 카셰어링 업체 쏘카(www.socar.kr, 대표 조정열)가 바캉스 시즌을 맞이해 오는 20일까지 업계 최다 전국 7천 대의 쏘카 차량에 대한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쏘카는 차량 이용률이 높아지고, 주행거리가 늘어나는 본격적인 바캉스 시즌을 맞이하여 이용자들의 안전하고 즐거운 여정을 지원하기 위해 전국 차량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 쏘카에 따르면, 본격적인 바캉스 시즌에 해당되는 7월 중순부터 8월 말까지 직전 기간 대비 쏘카 차량 이용률은 36% 증가, 평균 주행 거리는 약 31% 가량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며 바캉스와 같은 국내 여행 시 카셰어링 서비스 이용이 점차 대중화되고 있는 추세다.

이에 따라 쏘카는 타이어, 와이퍼, 워셔액 등에 대한 점검에 나선다. 특히 이번 점검 시에는 안전운전을 위해 가장 기본이 되는 타이어에 대한 집중 관리를 실시한다. 타이어 마모도, 펑크, 파스 여부는 물론, 타이어 공기압 경고등 점검이 진행된다. 이 외에도 소나기 등 갑작스러운 날씨 변동에 대비한 와이퍼 점검, 워셔액 보충, 배터리 점검도 함께 실시해 장시간 안전한 차량 운행과 편의를 도모한다.

쏘카 조정열 대표는, “바캉스 시즌 이동수단으로서 카셰어링을 고려하고 이용하는 고객들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 업계최다 7천 대의 차량 보유, 전국 3천여 곳의 쏘카존에서 정기 점검을 진행하고 있지만 고객 안전을 확보하고 쾌적한 여행을 누릴 수 있도록 집중 점검을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글.사진 모터페이퍼 마현식기자


공감 누르기, 팔로우, 구독 하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네이버 포스트
http://post.naver.com/polo2030?isHome=1


네이버 TV 구독하기
http://tv.naver.com/motorpaper


유튜브 구독하기

https://www.youtube.com/user/magoon451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