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봄철 미세먼지 줄이기… 전국에서 차량 배출가스 집중 단속

 

 

환경부, 봄철 미세먼지 줄이기… 전국에서 차량 배출가스 집중 단속

 

환경부(장관 김은경)가 봄철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4월 16일부터 20일까지 전국 17개 시·도 지자체 및 한국환경공단과 함께 자동차 배출가스를 집중 단속한다.

 

집중 단속 대상 지역은 차고지, 버스터미널, 주차장, 도로변, 고속도로 진출입로 등 240여곳이다.

특히 매연을 많이 내뿜는 노후 경유차량, 도심 내 이동이 잦은 시내·외 버스, 학원차량 등 약 4만4천대를 중점 단속한다.

 

먼저 전국 17개 시·도는 240여곳에서 운행 중인 차량 중에서 검사할 차량을 정차시킨 후 배출가스 측정 장비를 활용하여 현장에서 자동차 배출가스를 검사한다.

 

배출가스 검사는 경유차의 경우 매연, 휘발유 및 가스차의 경우 일산화탄소(CO), 탄화수소(HC) 등의 배출허용기준 준수 여부다.

 

경유차의 매연 단속은 배출가스를 촬영한 후 모니터를 통해 3명의 판정 요원이 육안으로 판독*하는 비디오카메라 방식으로도 진행된다.

 

 

모터페이퍼 네이버 TV 구독

http://tv.naver.com/motorpaper

 

모터페이퍼 네이버 포스트

http://post.naver.com/polo2030

 

모터페이퍼 공식 유튜브 채널

https://www.youtube.com/user/magoon451

 

모터페이퍼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motorpaper.co.kr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