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서울모터쇼 도요타 New range New life ‘프리우스 프라임’ 국내 최초 공개

토요타 코리아

New range New life ‘프리우스 프라임’ 국내 최초 공개

 

- 한국 토요타 자동차가 소개하는 첫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

- 전기차와 하이브리드차 양쪽의 장점을 극대화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

 

 

토요타 코리아는 3월 31일(금)부터 4월 9일(일) 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서울 모터쇼’에서 플러그 인 하이브리드 모델 ‘프리우스 프라임’을 한국 최초 공개한다고 30일 밝혔다. ‘프리우스 프라임’은 도심 주행에는 EV모드, 장거리 주행에는 HYBRID 모드로 주행이 가능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친환경성과 주행성능 두마리 토끼를 다 잡았다.

 

 

디자인은 차세대 에코카에 걸맞은 미래지향적인 느낌을 담았다. 토요타의 디자인 아이덴티티 킨 룩(Keen Look)을 모티브로한 프리우스 프라임의 전면 디자인은 ‘TNGA(Toyota New Global Architecture)’를 통해 낮아진 무게 중심으로 스포티하고 세련된 모습이 특징이다. 프런트의 모든 램프에 LED를 적용하여 소모 전력을 낮추는 것은 물론 ‘Quad-LED 프로젝터 헤드램프’ 채용으로 샤프한 인상을 연출했다. 후면에 도입된 토요타 최초 ‘더블 버블 백 도어 윈도우’는 탄소 섬유 강화 플라스틱 소재 사용으로 바디강성을 그대로 유지하며 경량화를 실현하였다.

 

한국 토요타 자동차 요시다 아키히사 사장은 30일 진행된 토요타 프레스 브리핑에서 “‘프리우스 프라임’을 시작으로 ‘New Smart Eco life’를 슬로건으로 한 도약의 새 시대를 열어 갈 것이다. 토요타 하이브리드차 글로벌 누적판매 1,000만대 돌파에 대한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토요타 비전 2020’을 통해 앞으로도 고객님께 사랑받고 존경받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티스토리 툴바